무한도전 / 양세형 고정으로 광희 노잼 바로잡아줄까?
방송연예/무한도전

양세형 황광희 케미 보여줄까?


식스맨을 통해 무도 멤버가 된 광희, 어느덧 많은 시간이 흘렀지만 시청자의 반응은 차가웠다. 추격전에서 피나는 노력으로 몇몇 시청자들에게는 호감으로 어필이 되었지만 여전히 노잼이라는 단어가 광희를 따라다니고 있다. 무한도전에서 광희를 보고 있으면 주눅들어 있고 눈치를 많이 보는모습이 많이 보였다. 아마 다른 멤버들보다 한참어린 나이와 아직은 다른 멤버들과 방송을 통해 땀으로 쌓은 끈끈한 전우애가 부족해서 그렇지 않을까 한다. 하지만 광희에게 또 한번에 기회(?)가 왔다. 바로 양세형 이다. 최근 정형돈의 부재와 부족한 멤버수 그 빈자리를 채우기 위해 양세형이 구원투수로 출연하게 된것이다. 이제는 거의 고정이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의 출연빈도를 보여주고 있고, 무한도전에 적응력 또한 상당하며 가끔식 웃음 타이밍 진행 등도 이끌어 나가는 모습을 보여주는 양세형이다. 양세형은 광희와 나이차이도 크지 않아서 광희 역시 다른 멤버들보다 어떤면에서는 편하게 대할수 있을것이다. 그리고 최근 방송된 무한도전방송에서 타로점을 통해 광희와 양세형의 궁합을 보았는데 최고의 궁합이 나왔다. 전에 영입되었던 길 이나 전진 등의 멤버들도 적응하는대 상당한 시간이 걸렸었다. 과연 양세형이 광희의 노잼타이틀을 부숴줄것인가...

▲MBC예능 / 무한도전

양세형 황광희 무도 다방구에서 첫 캐미


무한도전 다방구 편에서 같은 팀이 된 양세형,황광희 방송전 타로궁합에서 최상의 궁합이라는 결과를 보여주면서 같은 팀까지 되었는데 기대가 컷던 것일까? 추격전에 강하던 광희가 쉽게 잡히고 재미도 그럭저럭 했었다. 하지만 하나 확실한건 전에 무도 방송에서의 모습보다는 훨씬 비중도 많아 졌고 전보다(?)는 봐줄만 했다. 다리 아픈 정준하를 양세형과 광희가 멀리서 같이 놀리고 도망가는 씬과 냉면집에서 양세형 냉면에 겨자를 한바가지 부어버리는 모습 등등 개인적으로는 양세형과 같이 있을때가 조금더 봐줄만 했다고 생각한다. 다방구 마지막 장면에서 광희가 만약 술래에게 붙잡혀 있었던 다른멤버들을 탈출 시켰었다면 꽤 좋았을 뻔 했지만, 박명수의 귀가막히는 촉으로 실패해버렸다. 그래도 많은 발전이라 개인적으로 생각한다.

▲MBC예능 / 무한도전

광희 노잼이라고 욕도 많이 먹고 악플도 많지만, 이왕 멤버로 무한도전 해나가는거 양세형과 합을 잘 맞춰서 재미있게 방송해줬으면 좋겠다. 광희에게는 진짜 앞으로가 중요할 듯 하다.

ㄴㄹ호 2016.10.08 17:19 신고 URL EDIT REPLY
더 비교되는 듯 ㅋㅋㅋㅋㅋ 광희 쌥노잼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